FANDOM


부족전쟁은 방어자가 유리한 게임이다. 방어 병력들은 수치에 관계없이 중첩이 가능하지만, 공격 병력은 농가 수치에 따른 제한을 받는다. 상대적으로 3만기 이상 방어 병력이 모였다고 한다면, 한 마을에 공격 유닛만을 집어넣는다고 할지라도, 해당 마을을 점령하는 것이 불가능하다. 최소한 4~5번 공격을 반복해야 방어병력을 몰살시킬 수 있다.


이를 막기 1세계와 하드코어 서버에는 농가룰이 도입됐다. 농가룰은 한 마을에 주둔병력이 농가 수치를 넘어가면 전반적인 방어력이 떨어지도록 설정된 룰이다. 따라서 한 마을에 많은 병력을 집어넣는다고 해서 승패가 갈리지는 않는 구조다. 공격을 담당하는 유저는 이를 적극 활용하게 되면 의외의 성과를 거둘 수 있다. 고딩제로의 팁을 주목해보자


적의 마을에 방어 병력을 모두 채워넣는다고 가정하면 인구수는 36,000까지가 한계다. 그 이상 넘어가게 되면, 전체적인 방어력이 떨어지기 때문에 지원을 하지 않는 것이 좋다. 대략적으로 창병 13,000기, 검투병 13,000기, 궁병 10,000기가 기본 세팅이라고 볼 수 있다. 이들을 상대로 일반적인 소행성급 병력(도끼병 7,000기, 기병 2,300기, 기마궁수 500기, 공성추 250기) 정도를 보낸다고 가정하면, 총 4회 이상 공격을 해야 상대방의 병력을 모두 몰살시킬 수 있다. 손실을 따져보면 도끼병 22,726기, 기마병 7,360기, 기마궁수 1,557, 공성추 812기 정도가 드는 셈이다. 다시 환산해 가격을 따져보면 나무 2,916,420 / 점토 1,735,880 / 철 3,144,990 이므로 총 7,97,280의 자원을 소모해야 한 개 풀 방어 마을을 점령할 수 있다.


그런데, 굳이 이렇게 많은 자원을 투자할 필요는 없다. 특별히 쓸모가 없을 듯한 정찰병을 활용하면 예상 외로 쉽게 공략이 가능하다. 정찰병은 한기당 농가 2을 소모한다. 이 정찰병을 상대방 마을에 지원한다면? 당연히 상대방 마을의 농가수는 늘어난다. 대신 정찰병은 전투에 참가하지 않기 때문에 아군의 공격에도 큰 피해를 입지 않는다. 결국 상대방은 농가룰 제한 위반으로 방어력에 엄청난 패널티를 입지만, 아군은 비교적 적은 피해로 적의 마을을 점령할 수 있다.


구체적인 수치를 보면 단 3방의 소행성만으로 적을 섬멸 가능한 수준이다. 전체 소모병력은 도끼병 17,569기, 기병 5,542기, 기마궁수 1,120기, 공성추 627기에 정찰병 10,000기가 필요하다. 전체적인 소모자원은 7,015,320이 소모되가 된다.


즉 정찰병 1만기를 지원하면서 총 781,960상당의 자원 이득을 볼 수 있게 되는 것이다.


여기에 첫 번째 공격에서 소모되는 병력들을 추가로 충원해 5,887기를 더 지원하게 되면 총 140만 상당의 자원이 절약된다. 안일범 기자 nant@khplus.kr

출처 : http://www.khgames.co.kr/week_01/main_01.htm?mCode=&sCode=&code=w_map&page=1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